이코노믹 데일리

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기준금리 올라 1.25%…5개월새 0.75%포인트↑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금융

기준금리 올라 1.25%…5개월새 0.75%포인트↑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신병근 기자
2022-01-14 10:07:22
한은 "물가·미국 긴축·금융불균형 고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사진=한국은행]

 기준금리가 22개월만에 코로나19 직전 수준으로 회복하며 1.25%를 기록했다. 한은 금융통화위원회(금통위)는 14일 통화정책방향 회의에서 연 1.00%인 기준금리를 1.25%로 0.25%포인트 인상했다.

금통위가 기준금리를 5개월 만에 0.75%포인트 올린 것으로, 이는 석유·원자재 가격 상승과 공급병목 현상, 수요 회복에 따른 물가상승 우려가 커진 것이 반영됐다는 설명이다. 또 가계대출 증가, 자산 가격 상승 등 '금융 불균형' 현상도 여전한 것이 주요 요인으로 꼽힌다.

소비자물가 상승률(작년 동월 대비)은 지난해 4월부터 9월까지 6개월 연속 2%를 웃돌다가 10월(3.2%) 3%를 넘어섰다. 이후 11월(3.8%)과 12월(3.7%)까지 4분기 3개월간 3%대에서 내려오지 않았다.

특히 한은 금통위는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가 통화 긴축을 서두르는 분위기도 이번 기준금리 인상 배경으로 지목하고 있다. 당초 연준이 3월에 테이퍼링(자산매입 축소)을 마치고 6월께 금리 인상을 시작할 것이란 관측이 많았지만, 지난 6일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의사록 공개 이후 3월 금리 인상 가능성까지 거론되고 있다.

레이얼 브레이너드 연준 부의장 지명자는 지난 13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사청문회에서 연준이 오는 3월 테이퍼링(자산 매입 축소)을 종료하자마자 금리를 인상할 가능성을 시사했다. 여기에 주요 투자은행(IB)들은 올해 연준이 네 차례나 기준금리를 올릴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고 있다.

이날 기준금리 인상으로 미국 연준 기준금리(0.00~0.25%)와 격차는 1.00~1.25%포인트로 커졌다.

앞서 금통위는 코로나19 충격으로 경기 침체가 예상되자 2020년 3월 16일 기준금리를 한 번에 0.50%포인트 낮추는 이른바 '빅컷'(1.25%→0.75%)을 단행했고, 5월 28일 추가 인하(0.75%→0.50%)로 2개월 만에 0.75%포인트나 금리를 빠르게 내렸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하나금융그룹
메리츠증권
하나금융투자
롯데지주
신한금융지주_1
스마일게이트
의정부시청
SK하이닉스
NH농협금융지주
종근당 벤포벨
KB금융지주2
넷마블
SK증권
신한라이프
동국제약 7월
농협중앙회
우리은행_1
우리은행_2
국민은행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