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1800억원 규모 '가맹점 상생 지원안' 발표

이호영 기자입력 2021-12-02 10:58:22
전국 각 편의점주에 재난지원금 성격 '20만원' 지급

[사진=GS리테일 제공]

전국 각 편의점포당 재난지원금 성격으로 20만원을 지급하는 등 '코로나19'로 힘든 유통 환경 속 역대 최대 규모 자율적 편의점 상생 지원안이 나왔다.

GS리테일(대표 허연수)의 편의점 GS25는 1일 역삼동 본사에서 가맹 경영주 협의회 회장단 및 오진석 GS리테일 부사장 이하 주요 임직원이 참석한 '2022년 비전공유회' 자리에서 '2022년 가맹점 상생 지원안'을 발표했다.

GS25 가맹본부 이번 상생 지원안은 올해 본부가 가맹점에 지원한 1500억원보다 300억원 늘어난 1800억원 수준으로 역대 최대다. GS25는 2017년부터 업계 처음 상생안을 발표하고 매년 지원안을 확대하고 있다. 

2022년 신설된 상생 지원 내용은 ▲일상 회복 상생 지원금 일괄 지급 ▲사기 보상 피해 보험 본부 지원 ▲10년차 장기 운영 지원 혜택 ▲재계약 지원금 인상 ▲프레시푸드 활성화 판촉 지원 확대 ▲뉴 콘셉트 점포 투자 강화 등이다.

일상 회복 상생 지원금은 코로나19로 인한 재난 지원금 성격이다. 전국 모든 GS25를 대상으로 가맹 본부가 이달 8일 20만원씩 일괄 지급한다.

GS25는 코로나19 악조건 속에서도 점포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한 경영주에게 감사함을 표시하고 단계적 일상 회복에 진입하는 시점에 전 점포 조속한 정상화와 영업 활동을 격려하기 위한 것이다. 

사기 보상 피해 보험 본부 지원 제도는 GS25에서 판매하는 구글 기프트 카드 등 유가 증권 상품의 가맹점 보이스 피싱 피해를 예방하고 대비하기 위해 2022년 상반기 내 도입되며 보험료는 전액 본부가 부담한다.

10년차 장기 운영 경영주를 위해서는 건강 검진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본부 임차 점포 가맹 재계약 시 지원금 확대와 프레시푸드 판매 활성화를 위한 판촉비 지원도 늘렸다.

이외 내년엔 상권별 다양한 콘셉트의 GS25 가맹점 운영을 위해 신선 강화형 GS25, 푸드·카페형 GS25 등 '뉴 콘셉트 가맹점' 투자 및 지원도 확대한다.

GS25는 오랜 기간 가맹 경영주와 신뢰 관계를 구축하며 상생 지원을 위해 노력해왔다. 이에 따라 업계 1위의 점포 당 매출, 동반성장지수 2년 연속 '최우수' 등급, 서비스 품질 지수 8년 연속 1위 등 경영주 친화적 경영 성과를 내고 있다. 

오진석 GS리테일 부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어온 GS25 가맹 경영주들을 위해 지급되는 일상 회복 상생 지원금은 업계 첫 자율적 상생 지원 사례"라며 "2017년부터 자율적으로 경영주들과 상생안을 협의하고 비전을 공유해온 GS25가 프랜차이즈업계 모범적 역할을 하며 ESG 경영 강화 활동을 선도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신한은행
  • SK하이닉스
  • 하나금융투자
  • 신한금융지주_1
  • 신한금융지주_2
  • 스마일게이트
  • kb국민은행
  • CJ네트웍스
  • 의정부시청
  • e편한세상 항동마리나
  • LH
  • 한화
  • 우리은행_청년주택청약
  • 우리은행_청년전세자금
  • 롯데건설
  • KB국민은행
  • KB금융지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