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믹 데일리

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팔기만 하면 끝?...삼성생명 종신보험 유지율 꼴찌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금융

팔기만 하면 끝?...삼성생명 종신보험 유지율 꼴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석범 기자
2021-11-19 16:34:17
생보사 25회차 유지율 평균 58.6%...삼성생명 50.8%로 뒤에서 첫번째

[사진=삼성생명]

삼성생명의 종신보험 유지율이 업계 평균에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기준 24개 생명보험사의 종신보험 유지율은 13회차 81%, 25회차 58.6%로 집계됐다. 

보험계약의 완전판매도를 나타내는 지표다. 최초 체결된 보험계약이 일정시간이 경과한 후에도 유지되는 비율을 의미한다. 유지율이 높은 보험사는 장기가입자가 많고 기업 건정성이 우수하다고 평가 받는다. 

올해 상반기 기준 국내 생명보험사 가운데 종신보험 25회차 유지율이 가장 낮은 곳은 삼성생명으로 확인됐다. 삼성생명의 종신보험 25회차 유지율은 50.8%으로 업계 최하위다. 삼성생명 종신보험 고객 2명 중 1명은 2년이 된 시점에 종신보험 계약을 해지한다는 뜻이다.

흥국생명이 55.1%의 계약유지율을 보였고, 한화생명 56%, 교보생명 58%, DB생명 59.7%, KB생명 60.7%, 농협생명 61.4% 순으로 높았다. 

소비자들이 종신보험을 해지하는 배경에는 불완전판매가 자리잡고 있다. 보험설계사들이 종신보험 상품을 저축성 상품으로 오인하게 판매하는 게 가장 대표적인 사례다.

민형배 의원은 "보험가입 유치에만 치중한 영업 관행이 소비자의 불만을 사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금융당국은 불완전판매가 의심되는 설계사를 점검하는 금융소비자 보호에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하나금융그룹
메리츠증권
하나금융투자
롯데지주
신한금융지주_1
스마일게이트
의정부시청
SK하이닉스
NH농협금융지주
종근당 벤포벨
KB금융지주2
넷마블
SK증권
신한라이프
동국제약 7월
농협중앙회
우리은행_1
우리은행_2
국민은행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