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영토 넓히는 'SK'… 베트남 마산그룹에 4000억 투자

문은주 기자입력 2021-11-12 13:52:34
최 회장 경영 화두 '글로벌 스토리' 일환 "폭넓은 글로벌 지지 확보"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추구하는 '글로벌 스토리' 경영이 성과를 내고 있다. 해외 각지의 지지를 기반으로 재계 전반의 이익을 확장한다는 목표가 새로운 돌파구가 될지 주목된다.

SK가 베트남 내 고성장이 예상되는 온∙오프라인 유통, 물류, 핀테크 등 분야에서 새로운 포트폴리오를 짜기 위해 대규모 투자 계획을 세웠다.

SK는 11일 베트남 최대 식음료·유통 기업인 마산그룹 산하 크라운엑스(CrownX)에 3억4000만 달러(약 4012억원)를 투자한다고 밝혔다. 

크라운엑스는 베트남 식음료 1위 ‘마산컨슈머홀딩스(MCH)’와 유통 1위 ‘윈커머스(WinCommerce)’를 자회사로 두고 있다. MCH는 소스, 라면, 가정용 간편식 등을 바탕으로 2018년 이후 매년 20% 이상의 매출 고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윈커머스는 베트남 현대식 유통시장에서 50%가 넘는 점유율을 갖고 있다.

SK는 이번 투자를 통해 마산그룹과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활용해 베트남 내 유통, 물류, 핀테크 등의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경쟁력 있는 현지 기업에 선제 투자한 뒤 성장하는 시장에서 추가 투자 기회를 만들어 내는 것으로, SK가 추진하는 '글로벌 스토리' 경영과 맞닿아 있다.

‘글로벌 스토리’는 최 회장이 강조하는 경영 화두 중 하나로, 글로벌 현지 이해 관계자들의 공감을 얻을 수 있는 상생형 사업 모델을 만들어가야 한다는 개념이다. 실제로 최 회장은 지난달 말 미국에 이어 이달 초 유럽을 순방하며 현지 정·재계 인사들과 그린 비즈니스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논의했다. 

SK그룹 관계자는 "최 회장이 출장을 통해 SK뿐 아니라 한국 재계 전반의 이익을 증진할 수 있는 ‘글로벌 스토리’를 전달하는 데 주력했다"며 "ESG경영을 통해 글로벌 각지의 폭넓은 지지를 확보하고자 하는 취지"라고 했다.

박원철 SK동남아투자법인 대표는 이날 온라인으로 진행된 체결식 뒤 “마산그룹은 베트남 시장에서 성공을 위한 최적의 파트너”라며 ”SK는 이번 투자를 통해 성장하는 베트남 유통 시장에서 큰 결실을 맺겠다"고 밝혔다.

대니 레 마산그룹 CEO는 “이번 투자로 크라운엑스의 성장 가능성을 글로벌 파트너들에게 다시 한번 인정받았다”며 “앞으로 SK와 함께 베트남 시장을 선도하는 소비자 플랫폼 모델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했다.
 

박원철 SK동남아투자법인 박원철 대표(왼쪽)와 대니 레(Danny Le) 마산그룹 CEO가 11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계약 체결식 이후 사진 촬영을 했다. [사진=SK그룹 제공]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신한은행
  • SK하이닉스
  • 하나금융투자
  • 종근당
  • 신한금융지주_1
  • 신한금융지주_2
  • 스마일게이트
  • kb국민은행
  • CJ네트웍스
  • 의정부시청
  • e편한세상 항동마리나
  • LH
  • 한화
  • 우리은행_청년주택청약
  • 우리은행_청년전세자금
  • 롯데건설
  • KB국민은행
  • KB금융지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