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소셜∙라이프] 푸화 신화통신 사장, '中-프랑스 인문 교류 협력 발전포럼'서 축사 전해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신화통신

[소셜∙라이프] 푸화 신화통신 사장, '中-프랑스 인문 교류 협력 발전포럼'서 축사 전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Meng Dingbo,Zheng Mingda,Tang Ji
2024-05-06 15:33:20

(파리=신화통신) 올해는 중국과 프랑스 수교 60주년이자 중국-프랑스 문화관광의 해다. 이에 발맞춰 '중국-프랑스 인문 교류 협력 발전포럼'이 지난 4일(현지시간) 파리에서 개최됐다.

포럼에 참석한 양국 각계 인사들은 중국과 프랑스가 독특한 문명을 가진 고대 국가로서 인문 교류 협력을 강화하는 것은 양국이 공감대를 넓히고 상호 신뢰를 증진하는 데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중국-프랑스 문명 및 세계 각국 문명의 상호 성취를 촉진하고 새로운 시대에 새로운 생기와 활력을 발산하게 할 것이라고 전했다.

푸화(傅華) 신화통신사 사장이 지난 4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중국-프랑스 인문 교류 협력 발전포럼'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푸화(傅華) 신화통신사 사장은 축사에서 이번 포럼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프랑스 국빈 방문을 앞두고 열린 인문 교류 행사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는 중국-프랑스 언론, 싱크탱크, 기업 등 분야의 협력을 촉진하고 양국 문화의 상호 간 융합과 교류·호감(互鑒·서로를 본보기로 삼음)을 촉진하는 데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고 덧붙였다.

푸 사장은 신화통신이 오랫동안 중국-프랑스의 우의와 관련된 이야기를 전하고 양국 문화를 널리 알리는 데 힘써 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양국 언론 및 싱크탱크 등 기관과 함께 평등∙호감∙대화∙포용의 문명관을 견지하고 전 인류의 공동 가치를 크게 선양하며 각 분야에서의 양국 협력 성과를 홍보하고 소개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또한 양국 전통문화의 거대한 매력, 현대 문명의 독특한 특징을 함께 보여주고 양국 인문 협력 발전의 교량을 함께 확대하며 양국 문화 관광의 해, 파리 올림픽 등을 계기로 더 많은 중국-프랑스 인문 교류 활동을 모색해 양국 관계가 새로운 단계로 올라설 수 있도록 촉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화통신과 주프랑스 중국대사관, 프랑스 퍼블리시스그룹이 공동 주최한 이번 포럼에는 양국 정부 고위 관계자, 유엔(UN)기구, 국제조직 대표, 국제 주류 언론사, 싱크탱크 책임자 및 양국 문화·기업계 인사 등 약 250명이 참석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SK하이닉스
KB증권
한국유나이티드
롯데케미칼
우리은행
종근당
KB국민은행
신한금융
신한은행
종근당
KB금융그룹
NH투자증
신한금융지주
우리은행
e편한세상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