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SK브로드밴드, 업계 최초 드론 4K 영상 양자보안 실시간 전송 성공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4-04-17 08:11:57

극한 지역 안전 점검 및 산업 분야 활용 기대

남극 현장 실증 통해 기술 검증 완료

SK브로드밴드 업계 최초로 남극서 양자 암호화한 드론 4K 영상 실시간 전송 성공
SK브로드밴드, 업계 최초로 남극서 양자 암호화한 '드론 4K 영상' 실시간 전송 성공

[이코노믹데일리] SK브로드밴드(대표이사 박진효)는 17일 업계 최초로 양자보안기술을 활용한 '드론 4K 영상' 실시간 전송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번 실증은 지난해 6월부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이 주관하는 '양자기술 사업화 발굴 및 실증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SK브로드밴드는 SK텔레콤 및 국내 강소기업인 파인브이티(드론제조)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올해 2월 남극에서 드론으로 촬영한 4K 암호화 영상을 실시간 전송하는 실증 작업을 마쳤다고 설명했다. 

이번 남극 실증은 세종기지 주변 생태환경을 드론이 촬영, 탐사하는 형태로 이뤄졌다. 양자보안기술이 적용된 드론이 촬영한 암호화된 4K 영상을 실시간 전송할 수 있어 다른 산업 분야로의 진출이 기대된다. 특히 피아 식별과 위치 추적, 보안이 핵심인 국방, 치안 분야에서 활용도가 높을 전망이다.

SK브로드밴드는 이번 실증에 앞서 보안기업 케이씨에스와 협력해 '국가정보원 암호모듈 검증 프로그램(KCMVP)' 인증을 획득했고, '양자암호원칩'까지 탑재해 보안성이 더욱 강화됐다고 설명했다.

SK브로드밴드는 SK텔레콤과 협력해 양자기술 관련 국책과제에 2020~2023년까지 4년 연속 1위 사업자로 선정되는 등 양자보안기술을 선도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싱가포르 국영 통신사 싱텔(Singtel)과 협력해 싱가포르 공공망에 양자보안기술을 적용하는 프로젝트도 진행 중이다. 앞으로도 국내 강소기업들과 상호협력으로 양자기술 고도화를 이어가는 한편, 다양한 공공·민간·해외 분야에서 상용화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최승원 SK브로드밴드 ICT Infra 담당은 "국책사업 2년차 진행을 통해 양자기술 기반의 다양한 응용서비스 발굴과 고도화로 상용화 지원을 강화할 것"이라면서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시대에 국가기관 뿐만 아니라 최적의 보안 서비스가 필요한 공공·의료·금융 등 다양한 분야에 맞춰 기술 개발과 솔루션 제공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SK브로드밴드는 지난해 7월부터 국내 최초로 양자키분배(QKD)와 양자내성암호(PQC), 두 양자보안기술의 장점을 활용해 고객 맞춤형 전용회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KB국민은행
신한은행
e편한세상
NH투자증
SK하이닉스
한화
우리은행
종근당
한국유나이티드
하나금융그룹
DB손해보험
LX
KB증권
신한금융
KB금융그룹
롯데캐슬
신한금융지주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