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통신

[영상] 세계로 뻗어 나가는 中 피트니스 장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Feng Yuanyuan,Wu Feizuo
2024-04-03 12:17:39

세계로 뻗어 나가는 中 피트니스 장비 (01분39초)

산둥(山東)성의 주요 상업 피트니스 장비 생산기지 중 하나인 닝진(寧津)현에 협력 기회를 모색하려는 해외 사업가들이 모여들고 있다.

[다니엘 페더먼, 브라질 헬스클럽 대표] "저는 브라질에 헬스클럽 2곳을 소유하고 있습니다. 중국에서 사업을 하기 위해 공급업체를 찾으러 왔습니다. 중국의 기술에 깊은 인상을 받았어요. 앞으로 함께 사업을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생길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데이비드 폰 하세, 독일의 피트니스 장비 중개업자] "저희는 지난 2014년 피트니스 장비 기업을 설립하고 (중국과) 파트너십 협력을 시작했습니다. 저는 닝진현이 피트니스 장비 생산의 핵심지라고 생각해요. 저는 앞으로 유력 기업들이 닝진현으로 대거 몰려들 것이며 이곳의 영향력 또한 크게 확대될 것이라 믿습니다. 생산의 질과 투자가 올라가고 있기 때문입니다."

지난해 닝진현의 피트니스 장비 산업 총생산액은 약 103억 위안(약 1조9천158억원)에 달했으며 수출은 70%를 차지했다.

생산 제품에는 유산소·근력·재활 장비를 포함한 400여 세트 1천여 종이 포함된다.

[류신리(劉新利), 산둥 피트니스 장비 기업 마이바오허(邁寶赫)의 공장 생산기지 사장] "올해 수출에 힘입어 주문량과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40% 정도 증가했습니다. 

우리 제품은 유럽과 미국 시장, 동남아, 남미, 인도를 중심으로 한 160개 이상의 국가(지역)에 수출되고 있습니다."

[신화통신 기자 더저우(德州) 보도]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