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

롯데건설, 업계최초 AI기반 단열설계검토 프로그램 개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한석진 기자
2024-02-26 16:14:07
단열설계 검토 프로그램 ‘INScanner’ 이미지사진롯데건설
단열설계 검토 프로그램 ‘INScanner’ 이미지[사진=롯데건설]


롯데건설은 산업 인공지능 전문 스타트업 두아즈와 함께 개발한 ‘인공지능(AI) 단열 설계 검토 프로그램 인스케너(INScanner)’에 대한 특허를 출원했다고 26일 밝혔다.
 
롯데건설에 따르면 인스캐너는 건설현장의 설계·시공자, 품질관리자 등이 별도의 전문 설계 프로그램(Auto CAD 등) 이용 없이 기존에 가지고 있는 도면을 올리면 단열 정보를 집중 학습한 AI 모델이 단열재 누락 여부를 분석하고 검출하는 프로그램이다.
 
AI 모델은 건축 도면상 콘크리트 벽체와 단열재, 창, 문과 같은 건축 요소를 인식·분류해 단열재를 판단한다.
 
롯데건설은 ‘컴퓨터 비전 알고리즘’을 통해 1000장 이상의 건축 단열 설계 도면의 학습을 마쳤으며, 2025년 시험용 베타테스트를 거쳐 주택현장부터 프로그램 배포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이 프로그램은 단열재 누락·미비로 인한 결로, 곰팡이 등의 하자를 예방하기 위해 여러 단계에 걸쳐 수작업으로 이루어지던 단열 설계 검토 작업을 AI 기술로 대체한다”면서 “건축 단계별 변경되는 설계상의 오류를 지속적으로 체크하여 단열 설계 품질을 향상시키고 이를 위한 검토 시간을 크게 단축할 수 있어 향후 실무에서 활용성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