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신라젠, 바이오 USA서 글로벌사들과 활발한 비즈니스 미팅 진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안서희 기자
2024-06-11 11:22:15

펙사벡 외에도 BAL0891과 SJ-600시리즈 등 차세대 파이프라인 주목

신라젠 CI 사진신라젠
신라젠 CI [사진=신라젠]
[이코노믹데일리] 신라젠은 지난 3일부터 6일까지(현지시간)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개최된 ‘BIO International Convention 2024’(이하 바이오 USA)에서 각국의 글로벌 제약사들과 다양한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11일 신라젠에 따르면 올해 바이오 USA에선 이전보다 진보된 각 파이프라인에 대한 다양한 논의로 행사 일정을 소화했다. 신장암 2a상을 마친 펙사벡의 경우 파트너사 리제네론 고위관계자가 참석해 양사간 라이선스 아웃 및 개발 확대 등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리제네론 외에도 글로벌 빅파마 측에서 펙사벡 개발 현황 및 임상 데이터 등에 관심을 보여와 미팅을 진행했다. 펙사벡 외에도 신라젠이 개발 중인 BAL0891과 SJ-600시리즈에 대한 미팅도 활발하게 진행됐다. 신라젠의 차세대 파이프라인으로 평가받는 이들 약물에 대한 약물기전 및 공동 개발에 대한 문의가 잇따랐으며, 일부 기업들과는 후속 미팅도 수립했다. 

신라젠 관계자는 “이번 바이오 USA는 다양한 글로벌 기업들과 미팅을 가지며 회사의 우수한 파이프라인을 소개할 수 있어 의미 있는 기회였다”라며 “특히 일부 기업과 당사 파이프라인에 대한 심도 깊은 파트너십 논의가 있었던 만큼 이른 시일 안에 좋은 결과를 발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포스코
수협
교보증권
한국조선해양
신한금융그룹
DB그룹
SK하이닉스
하나금융그룹
신한은행
KB국민은행
KT
종근당
신한카드
KB금융그룹2
KB금융그룹1
KB증권
우리은행
롯데케미칼
KB금융그룹3
삼성전자 뉴스룸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