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통신

[국제] 日 1분기 GDP 낙폭, 연율 기준 소폭 상향 조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刘春燕,钟雅,张笑宇
2024-06-10 20:36:59

(도쿄=신화통신) 일본 내각부가 10일 발표한 2차 속보치(개정치)에 따르면 1분기 실질 국내총생산(GDP)은 전 분기 대비 0.5% 감소했다. 이는 1차 속보치와 비슷한 수준이다. 연율 환산으로는 1.8% 준 것으로 평가돼 1차 속보치보다 0.2%포인트 상향됐다.

2차 속보치에서 일본 경제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개인소비가 전 분기 대비 0.7% 감소를 유지해 4분기 연속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기업 설비 투자 감소폭은 0.8%에서 0.4%로 조정됐다. 두 부문의 경제성장 기여도는 변동이 없었다.

지난해 11월 14일 촬영한 일본 요코하마. (사진/신화통신)

경제 성장률에 대한 기여도에서 내수와 외수는 마이너스 0.1%포인트, 마이너스 0.4%포인트로 나타났다. 1차 속보치에서는 마이너스 0.2%포인트, 마이너스 0.3%포인트였다. 1분기 일본 경제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1% 축소된 것으로 집계됐다.

나가하마 도시히로 다이이치생명경제연구소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일본 경제가 완전히 스태그플레이션 상태라고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런 상황에서 통화정책 완화와 재정정책이 졸속으로 출구를 모색한다면 현재의 선순환 조짐이 사라질 수 있다"고 부연했다.

한편 언론에서는 6월 초 불거진 도요타 등 기업의 인증 부정행위가 일본 경제에 또 다른 악재로 작용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KB금융그룹3
KB증권
KT
신한은행
삼성전자 뉴스룸
신한카드
DB그룹
KB금융그룹2
하나금융그룹
KB금융그룹1
KB국민은행
교보증권
종근당
SK하이닉스
롯데케미칼
한국조선해양
신한금융그룹
우리은행
포스코
수협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