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양반김 1만원 시대"…동원F&B, 김 평균 가격 15% 인상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아령 기자
2024-05-24 15:55:25

CJ·광천·대천 이어…원초 가격 2배가량 올라

동원FB 양반 들기름김 상품 사진동원FB
동원F&B 양반 들기름김 상품 [사진=동원F&B]

[이코노믹데일리] 조미김 시장 점유율 1위 동원F&B가 다음 달 1일부터 김 평균 가격을 인상한다. 조미김 가공 전 원재료인 원초 가격 급등에 의한 것으로, 대표 제품인 ‘양반 들기름김’은 1만원을 넘게 됐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동원F&B는 김 평균 가격을 15%가량 올린다. 인상가는 대형마트와 편의점, 온라인 등 전 판매 채널에 적용된다.
 
대표 제품인 동원 ‘양반 들기름김(4.5g 20봉)’은 15.8% 오른 1만980원이며, ‘양반 참기름김(식탁 9봉)’은 14.6% 오른 5480원이 된다.
 
동원F&B는 가격 인상의 이유로 김의 원료인 원초 가격의 인상을 들었다. 실제로 김 원초 가격은 전년 대비 약 2배가량 상승했다. 이는 글로벌 작황이 부진해 공급은 줄어든 반면, K-푸드 인기로 글로벌 김 수요는 증가했기 때문이다.
 
김 물가 상승률은 올해 1월 1.2%에서 2월 3.1%, 3월 6.6%에 이어 지난달 10.0%로 상승 폭을 계속 키웠다.
 
동원F&B 관계자는 “원초 가격 급등으로 인한 수익성 악화를 감내하기 어려워 불가피하게 가격 인상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앞서 CJ제일제당은 이달 초 김 가격을 11∼30% 인상했다. ‘CJ비비고 직화 들기름김(5g 20봉)’, ‘CJ 비비고 직화 참기름김(4.5g 20봉)’은 11% 올린 9980원으로, ‘CJ 명가 재래김(4g 16봉)’은 30% 올린 6980원으로 가격을 변경했다.
 
김 전문업체인 광천김과 대천김, 성경식품도 이달부터 주요 제품 가격을 10∼30%가량 인상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SK하이닉스
KB국민은행
우리은행
종근당
신한카드
DB그룹
신한금융그룹
포스코
하나금융그룹
KB증권
KB금융그룹1
삼성전자 뉴스룸
신한은행
수협
KB금융그룹2
한국조선해양
KT
KB금융그룹3
롯데케미칼
교보증권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