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이슈] 中 시진핑 주석, 프랑스 국빈 방문 시작..."양국 관계, 세계에 안정과 긍정적 에너지 불어넣어"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신화통신

[이슈] 中 시진핑 주석, 프랑스 국빈 방문 시작..."양국 관계, 세계에 안정과 긍정적 에너지 불어넣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Liu Hua,Tang Ji,Yan Yan
2024-05-06 14:33:53

(파리=신화통신)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의 초청을 받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5일 오후(현지시간) 파리에 도착해 프랑스 국빈 방문 일정을 시작했다.

시 주석이 전용기를 타고 파리 오를리 공항에 도착하자 가브리엘 아탈 프랑스 총리 등 프랑스 정부 고위 대표들이 반갑게 맞이했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5일 오후(현지시간) 파리 오를리 공항에 도착하자 가브리엘 아탈 프랑스 총리 등 프랑스 정부 고위 대표들이 반갑게 맞이했다. (사진/신화통신)

시 주석은 서면 담화를 발표하며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나는 프랑스를 세 번째 국빈 방문해 프랑스 인민과 함께 중국과 프랑스 수교 60주년을 축하하게 돼 무척 기쁘다. 동서양 문명의 중요한 대표로서 중국과 프랑스는 오랫동안 서로 흠모하고 매료돼 왔다. 60년 전 중국-프랑스 양국은 냉전의 울타리를 무너뜨리고 대사급 외교 관계를 수립했다. 60년간 중국-프랑스 관계는 시종일관 중국-서방 관계의 선두에 서 있었다. 중국-프랑스 관계 발전은 양국 인민에게 혜택을 가져다줬을 뿐만 아니라 불안한 세계에 안정과 긍정적인 에너지를 불어넣었다. 방문 기간 나는 마크롱 대통령과 새로운 정세하에 중국-프랑스, 중국-유럽 관계 발전 및 중대한 국제∙지역 문제에 대해 심도 있는 의견을 교환할 것이다. 나는 이번 방문을 통해 ▷양국의 전통적인 우의 공고 ▷정치적 상호신뢰 증진 ▷전략적 공감대 형성 ▷각 분야의 교류∙협력 심화를 추진해 역사의 횃불로 앞길을 밝히고 중국-프랑스 관계의 더 나은 미래를 창조해 세계의 평화∙안정∙발전에 새로운 기여를 하고자 한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SK하이닉스
KB국민은행
KB증권
한국유나이티드
NH투자증
롯데케미칼
우리은행
KB금융그룹
신한금융
신한은행
우리은행
종근당
신한금융지주
e편한세상
종근당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