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SK텔레콤 유영상 대표, "AI는 21세기 전기…SKT는 글로벌 AI 컴퍼니로 나아간다"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IT

SK텔레콤 유영상 대표, "AI는 21세기 전기…SKT는 글로벌 AI 컴퍼니로 나아간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4-03-29 14:05:32

유영상 대표, "AI는 21세기 산업과 삶을 전면적으로 혁신할 것

SKT, AI 피라미드 전략 통해 글로벌 AI 컴퍼니로 도약

40년 역사, 축적된 역량, 파트너십 바탕으로 대한민국 미래 열어갈 것

대한민국 이동통신 40주년 기념 토론회에 참석한 유영상 SK텔레콤 대표 사진선재관 기자
대한민국 이동통신 40주년 기념 토론회에 참석한 유영상 SK텔레콤 대표 [사진=선재관 기자]

[이코노믹데일리] SK텔레콤 유영상 대표는 인공지능(AI)이 21세기 산업과 삶을 전면적으로 혁신할 것이라고 강조하며, SKT는 AI 피라미드 전략을 통해 글로벌 AI 컴퍼니로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 대표는 29일 SK텔레콤 뉴스룸 창립 40주년 기고문에서 "20세기 전기가 그랬듯, 21세기에는 AI가 살아가는 모습과 방식을 통째로 뒤바꿔 놓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그는 "세계 경제와 기술을 이끄는 글로벌 기업들이 앞다퉈 AI를 중심으로 사업 전략을 재편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유 대표는 "25년 동안 SK텔레콤에 몸담으며 WCDMA, LTE를 거쳐 5G까지 이동통신이 발전하는 과정을 함께 해왔다"며 "개인은 물론 SK텔레콤과 이동통신 산업이 함께 성장해온 시간이었고, 사회와 국가가 빠르게 발전하는 데 함께했다"고 돌아봤다.

그는 "새로운 서비스의 개척자로서, 대한민국 산업 발전의 조력자로서, 그리고 글로벌 기술 선도 기업으로서, SK텔레콤은 가시적인 결과를 끊임없이 만들었고, 이동통신 그 이상의 세상을 꿈꿔 왔다"고 강조했다.

유 대표는 "AI가 전 세계적으로 중요한 화두가 되고 있는 지금, 일찍이 AI 비전을 수립한 SK텔레콤은 누구보다도 빠르게 AI 컴퍼니로 나아가고 있다"며 "올해는 AI 피라미드 전략의 실행을 통한 성과 가시화에 집중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AI 피라미드 전략은 자체 AI 기술 고도화('자강')와 AI 얼라이언스 중심의 협력('협력')을 통해 산업과 생활 전 영역의 혁신을 가속화하는 전략이다.

유 대표는 "앞으로 추구해 나가야 할 '글로벌 AI 컴퍼니' 역시 누구도 가본 적 없는 새로운 길"이라면서 "축적한 역량과 글로벌 파트너십, 깊숙이 새겨진 개척자의 DNA로 AI라는 미지의 세계 역시 성공적으로 개척해나갈 것을 확신한다"고 했다.

유 대표는 '기업이 사회에 도움이 되고, 국가의 성장에도 이바지해야 한다'는 사업보국 정신을 언급하며, 이런 관점에서 혁신을 만들어가겠다는 뜻도 전했다.

그는 "정보통신기술(ICT) 업계에서 전 세계 혁신 기술을 선도해온 40년의 역사와 축적된 역량, 함께 미래를 맞이할 국내·외 파트너, 그리고 글로벌 AI 컴퍼니 비전을 바탕으로, 대한민국의 미래를 열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SK텔레콤은 1984년 3월 29일 한국이동통신이라는 이름으로 출범했으며, 이날로 창립 40주년을 맞았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한국유나이티드
NH투자증
신한금융
미래에셋
SK하이닉스
KB증권
대한통운
DB손해보험
우리은행
신한금융지주
DB
롯데캐슬
LX
한화
하나금융그룹
e편한세상
KB금융그룹
KB국민은행
종근당
신한은행
여신금융협회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