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유튜브, 카톡 제치고 국내 이용자 1위 모바일 플랫폼 등극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4-02-04 18:22:48
유튜브
유튜브

[이코노믹데일리] 카카오톡이 그간 지켜온 국내시장 내 모바일 플랫폼 1위의 지위를 유튜브에 내준 것으로 나타났다.

유튜브가 국내 앱 이용자 수 1위 자리를 차지했다. 카카오톡이 그간 지켜온 국내시장 내 모바일 플랫폼 1위의 지위를 내어주었다. 이미 음원 플랫폼 시장에서는 지난해 유튜브 뮤직이 멜론을 제치고 1위에 오른 바 있다.

4일 업계에 따르면 모바일 빅데이터 플랫폼 모바일인덱스는 지난해 12월 기준 안드로이드와 iOS를 합한 유튜브의 MAU(월간활성이용자수)가 4564만5347명을 기록하며 국내 앱 이용자 수 1위에 올랐다. 항상 1위 자리를 지켜오던 카카오톡은 4554만367명을 기록하며 2위로 떨어졌다.

올해 1월 MAU는 유튜브 4547만3733명, 카카오톡 4524만9744만명을 기록했다. 두 앱의 격차가 약 10만명에서 22만명 수준으로 더 벌어졌다. 더욱이 1월 MAU에선 더욱 격차가 벌어지며 뒤바뀐 순위가 굳어지는 모양새다. 전달 비교해 2배로 벌어진 것이다.

한편, 유튜브는 이미 앱 총사용 시간으로는 카카오톡을 한참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달 국내 모바일 앱 월간 총사용 시간을 살펴보면, 유튜브를 본 총사용 시간은 약 19억 5천만 시간인 반면, 2위 카카오톡은 5억 5천만 시간에 그쳤습니다. 3위는 네이버로 3억 7천만 시간을 기록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신한금융지주
하나금융그룹
하이닉스
국민은행
KB희망부자
kb금융그룹
보령
메리츠증권
신한금융
스마일게이트
NH투자증권
한화손해보험
경남은행
미래에셋자산운용
기업은행
넷마블
하나증권
KB증권
주안파크자이
신한은행
KB희망부자
한화손해보험
부영그룹
KB금융그룹
우리은행
kb_지점안내
KB희망부자
신한라이프
대원제약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