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통신

[국제] 美 1분기 GDP 성장률 1.3%...속보치보다 0.2%p↑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Liu Yanan,Guo Ke
2023-05-26 12:57:58
지난 24일(현지시간) 트레이더가 미국 뉴욕증권거래소 객장에서 근무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미국 뉴욕=신화통신) 미국의 올 1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연율 1.3%로 집계됐다. 

미 상무부가 25일(현지시간) 발표한 잠정치에 따르면 미국의 올 1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당초 발표된 속보치보다 0.2%포인트 상향 수정됐다.

미 상무부는 1분기 GDP 성장률이 올라간 주요 원인이 민간 재고투자의 상향 조정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관련 통계에 따르면 1분기 기업 투자 상황을 반영하는 비거주용 고정자산투자는 1.4% 증가해 속보치보다 0.7%포인트 상향 조정됐고 상품 및 서비스의 순수출 증가폭은 5.2%로 수정돼 0.4%포인트 높아졌다. 정부 소비지출과 투자 증가폭은 4.7%에서 5.2%로 수정됐으며 미국 경제 총량의 약 70%를 차지하는 개인 소비자 지출은 3.8% 증가해 속보치에서 0.1%포인트 소폭 상향됐다.

반면 주거용 고정자산투자의 감소폭은 5.4%로 수정돼 속보치보다 1.2%포인트 확대됐다.

이외에도 지난해 4분기 GDP 성장률 확정치인 2.6%는 그대로 유지됐다.

한편 미 상무부는 속보치와 잠정치, 확정치로 3차례 나눠 분기별 경제 성장률을 발표한다. 올 1분기 GDP의 최종 수정 데이터는 내달 29일에 발표된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신한카드
한국조선해양
KB증권
NH
신한금융그룹
DB그룹
KB금융그룹1
KB금융그룹2
교보증권
롯데케미칼
SK하이닉스
포스코
KB금융그룹3
KB국민은행
KT
삼성전자 뉴스룸
수협
종근당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금융그룹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