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KT, 장애인의 날'을 맞아 KT고객센터 접근성 대폭 개선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기자
2023-04-20 16:59:53

시각장애인용 '보는 ARS', 청각장애인용 '상담사 바로연결' 등 맞춤형 응대

단말기 화상 전화로 수어 상담, 보이는 컬러링으로 상담 예약 등 서비스 확대

국내 최대 장애인 전담 상담사 배치 및 장애인 상담사 채용 등 사회적 책임

KT 장애인 전담 상담사가 고객과 수어 상담을 하는 모습 [사진=KT]

[이코노믹데일리] KT는 ‘제43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장애 유형에 따른 맞춤 서비스를 확대하는 등 고객센터를 보다 더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프로세스를 점검했다고 20일 밝혔다.

KT는 이미 청각장애인 전용 ‘보는 ARS’를 통해 채팅 상담, 수어 상담, 이메일 상담, 상담사 연결을 제공하고 있으며, 시각장애인을 위한 ‘바로연결’ 서비스를 통해 ARS를 거치지 않고 상담사에게 바로 연결되는 전용번호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안드로이드폰과 아이폰의 화상 전화 가능을 이용해 수어 상담을 받을수 있는 서비스를 개시하고 보이는 컬러링(V-컬러링)으로 수어 인사말, 상담예약을 안내하는 등 장애인을 위한 고객서비스를 꾸준히 확대하고 있다.

특히, KT는 국내 최대 수준인 130여명의 장애인 전문 상담사를 배치해 장애인 고객이 문의 사항을 이해 할 때까지 △천천히 △한가지씩 △반복하고 △기다리기를 기본으로 상담 전 과정에서 장애 유형별 맞춤형 소통을 제공하고 있으며 또한 장애인을 위한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뿐 아니라 약 150명의 장애인을 상담사로 고용해 사회적 책임도 실천하고 있다.

KT 고객경험혁신본부장 박효일 상무는 “장애인 고객이 편리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고객센터 프로세스를 개선해 KT만의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KB금융그룹
신한금융
한국유나이티드
신한금융지주
신한은행
e편한세상
종근당
KB증권
LX
하나금융그룹
NH투자증
SK하이닉스
KB국민은행
DB손해보험
한화
우리은행
롯데캐슬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