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통신

[소셜·라이프] 中 지난해 삼림 면적 2억3천100만㏊ 달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Yan Fujing,Wang Quanchao
2023-03-14 10:01:26
지난해 6월 20일 충칭(重慶)시 광양다오(廣陽島) 전경을 드론으로 내려다봤다. (사진/신화통신)

(베이징=신화통신) 지난해 중국의 삼림 면적이 2억3천100만㏊(헥타르)에 달했다.

중국 전국녹화위원회 판공실이 지난 12일 중국 제45회 식목일을 맞이해 '2022년 중국 국토 녹화 상황 공보'를 발표했다. 공보에 따르면 중국의 삼림 피복률은 24.02%, 초지 면적은 2억6천500만㏊, 초원 종합 식생 피복률은 50.32%로 집계됐다.

중국은 과학적인 녹화 사업을 심도 있게 추진했다. 지난해 연간 조림 면적은 383만㏊였다. 파종∙재배 활동을 통한 개량 면적은 321만4천㏊, 사막화·석막화(石漠化·토양유실로 인해 지표면 밑 암석이 표면으로 돌출되는 현상) 개선 면적은 184만7천300㏊, 각종 나무심기 캠페인은 262개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시 녹화·미화 사업도 함께 추진됐다. 26개 도시가 '국가 삼림 도시'의 칭호를 부여받았고 전국 국가 삼림 도시 수는 218개에 달했다. 100여 개 시가 국가원림도시 건설을 진행했으며 전국 각지에 조성된 '포켓 공원'은 3천520개에 달했다.

삼림·초원 자원 보호 관리 부분에서도 많은 성과를 얻었다. 지난해 한 해 삼림·초원 화재 재해율은 사상 최저 수치를 유지했다. 같은 기간 유해생물 방지 관리 작업을 완료한 초원 면적은 1천384만6천㏊, 삼림·초원 산업 연간 생산액은 8조3천700억 위안(약 1천591조6천392억원)으로 집계됐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현대백화점
한국콜마
신한금융지주
우리카드
LG에너지솔루션
신한은행
농협생명
대한통운
미래에셋
우리금융1
우리금융2
하나금융그룹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