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믹 데일리

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네이버 스포츠, 직관하듯 함께 응원하고, 핫한 이슈도 같이 토론한다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IT

네이버 스포츠, 직관하듯 함께 응원하고, 핫한 이슈도 같이 토론한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기자
2022-09-27 09:50:19

[네이버 네이버 스포츠 오픈톡, 이슈톡 / [사진=네이버]



[이코노믹데일리] 네이버 스포츠는 지난 22일(목) 팬들과 함께 응원하고 이야기를 나누는 서비스를 정식 출시하였다. 

스포츠 팬이라면 누구나 자유롭게 최대 1,000명 입장이 가능한 ‘오픈톡’ 채팅방을 개설할 수 있고, KBO리그, 프리미어리그, V리그 등 다양한 종목, 카테고리와 키워드를 설정할 수 있다. 오픈톡 내에서는 ‘중계 같이 보기’ 기능이 제공되어, 팬들과 함께 응원을 하며 스포츠 경기를 실시간으로 즐길 수 있다. 

네이버 스포츠의 차세대 커뮤니티 서비스는 관심사 기반 오픈채팅으로 이용자 참여도를 대폭 높이면서도 버티컬 서비스인 ‘스포츠’가 지닌 전문성을 그대로 이어나간 것이 특징이다. 특히 경기 중 명장면을 팬들끼리 공유하고, 흥미롭고 안타까운 순간의 감정을 빠르게 나누며 스포츠에 대한 몰입감을 크게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네이버는 기존에도 카페, 밴드 등 사용자들이 모이는 커뮤니티 플랫폼을 성공적으로 운영해왔고, 다양한 팬들이 모이는 ‘스포츠’ 서비스에서도 이를 이어갈 예정이다. 실시간 참여는 물론 관심사 기반 지속적이고 꾸준한 소통이 가능하도록 실시간 투표, 사진 공유 이외에도 추후 이용자 의견을 담아 다양한 기능을 선보일 예정이다.

네이버 스포츠 박현준 리더, 어수정 PM은 “새롭게 선보인 커뮤니티 서비스는 같은 관심사를 공유하는 많은 팬들이 모여 새로운 방식으로 스포츠 콘텐츠를 소비하는 소통의 장이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스포츠를 주제로 채팅, 토론 등을 즐기는 건강한 커뮤니티를 운영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이어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네이버 스포츠에는 지난 22일(목) 서비스 오픈 이후 약 5일 만에 약 1,000여 개의 오픈톡 채팅방이 생겨났다. ▲최근 흥미로운 순위 경쟁을 펼치고 있는 프리미어리그, KBO, K리그는 물론 ▲겨울 스포츠인 배구, 농구, ▲젊은 층 사이에 인기를 끌고 있는 트렌디한 스포츠 골프 등 다양한 종목 방이 활발하게 운영하고 있다.

추가적으로 네이버 스포츠는 오픈톡 채팅방을 개설하는 이용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지급하는 이벤트를 9월 30일까지 진행한다고 전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